서부 경기문화창조허브, 기술·제조·콘텐츠 융복합 분야 입주기업 모집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기사입력 2017-11-02 14:00:38

[산업일보]
‘서부경기문화창조허브’가 내년 1월 시흥시 정왕동에 둥지를 튼다.

경기도와 시흥시, 경기콘텐츠진흥원은 본격 개소에 앞서 함께할 신규 입주 기업을 이달 16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모집 대상은 기술, 제조, 디자인, 콘텐츠 등 융복합 분야의 1인~6인 규모의 예비창업자와 5년 미만의 스타트업 18개사다.

공간은 독립형과 오픈형으로 구성돼 있다. 최소 6개월, 최대 2년간 사무공간을 월 10만원 수준의 이용료로 사용할 수 있다. 이 밖에, 메이커스 공간에서는 3D프린터 및 CNC(computer numerical control, 컴퓨터 기반 공작기), 레이저커터 등 최신 디지털 산업 장비도 무료로 이용할 수 있고, 입주사가 장비를 운용할 수 있는 별도의 공간도 제공한다.

제공 프로그램은 비즈니스 매칭 및 큐레이팅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있다. △아이디어 구상 △시제품 제작 △비즈니스 모델 고도화 △판로 개척 △제품 유통 및 마케팅 등 메이커스 융복합 콘텐츠 창업 전주기 과정을 맞춤형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이밖에도 입주 심사 우수기업에게는 글로벌 벤치마킹의 기회가 주어진다.

경기도와 시흥시의 협력으로 구축한 서부허브는 경기도 시흥시 정왕동 경기서부융복합지원센터 내 위치한 지상 5층 규모의 기술·제조·콘텐츠 융복합 분야 창업 지원 공간이다.

경기도 관계자는 “서부허부는 제조 기반의 지역적 특성에 콘텐츠 융합한 스타트업 육성 공간”이라며, “4차 산업혁명을 주도할 예비창업자와 스타트업의 많은 참여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종수 기자 jslee0505@kidd.co.kr
Copyright ⓒ 산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아라 사업자번호 : 113-81-39299통신판매 : 서울 구로-1499

㈜산업마케팅 사업자번호 : 113-86-70903통신판매 : 서울 구로-0421

㈜산업일보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 00317

서울시 구로구 경인로 53길 15 중앙유통단지 업무 A동 7층

고객센터 1588-0914

팩스 : 02-2616-6005

이메일 : cs@daara.co.kr

상담시간 : 오전 9시~오후 6시

초지일관 삿갓맨
대통령표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