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 용문역 일원 19만4천㎡부지 1천여 세대 단지 조성

기사입력 2019-09-25 07:44:40


[산업일보]
경기도 양평 다문지구 도시개발사업 실시계획이 인가됐다.

경기도는 양평군이 제출한 양평 다문지구 도시개발사업 실시계획을 인가하고 도보를 통해 고시했다고 25일 밝혔다.

양평 다문지구 도시개발사업은 양평군이 사업비 464억 원을 들여 2021년까지 용문면 일원 19만4천 여㎡ 부지에 977세대 규모의 주거단지와 근린생활시설 등을 환지방식으로 조성하는 사업이다.

환지방식은 토지소유주로부터 제공받은 땅을 먼저 개발 부지로 조성하고, 부지 조성비용에 해당하는 만큼 토지를 제외하고 나머지를 소유자에게 돌려주는 개발 방식이다.
양평군은 19만4천여㎡ 가운데 9만9천㎡를 주거용지, 2만㎡는 근린생활용지, 7만5천㎡는 도로, 공원, 주차장 등 기반시설 용지로 개발할 예정이다.

다문지구 도시개발사업은 ‘2030 양평군 기본계획’ 상 시가화 예정용지로 계획된 용문역 배후지역에 대한 무분별한 난개발 방지와 계획적인 역세권 개발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하게 됐다.
도 관계자는 “이번 사업은 용문역 배후지를 환경친화적인 정주공간으로 조성하는 것으로 사업 완료시 지역이 활성화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종수 기자 jslee0505@kidd.co.kr
Copyright ⓒ 산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아라 사업자번호 : 113-86-70903통신판매 : 서울 구로-1499

㈜산업마케팅 사업자번호 : 113-81-39299통신판매 : 서울 구로-0421

㈜산업일보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 00317

서울시 구로구 경인로 53길 15 중앙유통단지 업무 A동 7층

고객센터 1588-0914

팩스 : 02-2616-6005

이메일 : cs@daara.co.kr

상담시간 : 오전 9시~오후 6시

대통령표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