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통상자원부, 도시형 태양광, 관공서·산업단지 공장 등으로 확대

기사입력 2018-07-31 16:37:06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정부가 도시형 태양광 사업 확대를 위해 정부청사와 관공서, 학교 등 국가기관 건물과 상하수 처리장, 매립지 등 지자체 보유 시설 및 산업단지와 주유소 등 민간시설까지 보급을 확대하기로 했다.

공장지붕, 주차장 등 유휴부지 이용을 넓히는 등 올해 시범사업을 시작으로 오는 2022년까지 3.2GW로 확대할 계획이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지난달 13일 김해 골든루트 산업단지에서 에너지공단, 산업단지공단, 한국수력원자력 및 입주기업 대표 등 8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산업단지 태양광 협동조합 발대식’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김해 골든루트 산업단지, 김해 나전 농공단지, 광주 평동 산업단지 등 3개 단지의 25개 입주기업 지붕을 활용, 시범사업(약 7MW 규모) 추진을 위한 협동조합(이하 조합) 발대식이다.

백운규 산업부 장관은 “국민과 기업, 그리고 지역이 에너지전환에 참여해 ‘지속가능한 에너지전환 패러다임’을 이루어 나간다는 점에서 의의가 크다”며 “우리나라 건물 옥상에 설치할 수 있는 태양광은 44GW에 이른다”고 강조했다.

백운규 장관은 “옥상은 인근주민의 반대가 없고, 전력 소비처와 생산처가 동일해 송배전과 같은 전력계통에 대한 추가투자도 거의 필요하지 않아 속도감 있게 재생에너지를 확대하는데 최적지”라고 피력했다.

백 장관은 “과거 지붕임대 방식으로 진행하던 산업단지 태양광 사업을, 입주기업이 참여주체가 되는 협동조합형 사업으로 추진함으로써 발전수익이 지역에 환원되고 새로운 일자리가 창출되는 사업모델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한편, 백 장관은 행사에 앞서 풍력발전 부품을 수출하는 우림기계를 방문, 재생에너지 확대가 지역경제가 활성화되고 일자리를 창출 하는 계기가 되도록 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했다.
Copyright ⓒ 이상미 기자 sm021@kidd.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아라 사업자번호 : 113-86-70903통신판매 : 서울 구로-1499

㈜산업마케팅 사업자번호 : 113-81-39299통신판매 : 서울 구로-0421

㈜산업일보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 00317

서울시 구로구 경인로 53길 15 중앙유통단지 업무 A동 7층

고객센터 1588-0914

팩스 : 02-2616-6005

이메일 : cs@daara.co.kr

상담시간 : 오전 9시~오후 6시

초지일관 삿갓맨
대통령표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