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스텔도 거래 뚝, 수도권 거래량 18% 감소

기사입력 2019-05-22 17:23:06


[산업일보]
서울 아파트값이 26주 연속 하락세를 이어가며 거래절벽 현상이 심화되고 있다. 최근 오피스텔의 거래량도 감소하는 모습을 보이며 심상치 않은 분위기다.

22일 상가정보연구소에 따르면, 한국감정원 통계를 분석한 결과 지난 4월 전국 상업용 오피스텔의 거래량은 전년 동월 대비 24.4%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전년 대비 상업용 오피스텔 거래량이 가장 많이 감소한 지역은 ▲인천광역시(-48.7%)다. 그리고 ▲광주광역시(-43.3%), ▲서울(-10.6%), ▲경기도(-8%)가 뒤를 이었다.

반면 전년 동월 대비 상업용 오피스텔 거래량이 오른 지역도 있다. ▲울산광역시는 전년 대비 71.6% 거래량이 증가했고, ▲대구광역시도 27.3% 증가했다.

상가정보연구소 조현택 연구원은 "전반적으로 부동산 시장의 분위기가 좋지 않다. 오피스텔 시장도 최근 초과 공급, 매매가 및 임대료 하락 등의 요소로 수익률이 떨어져 거래량이 감소한 것으로 보여진다"며 “다만 오피스텔 공급이 꾸준히 증가하는 현 시장에서 입지선정은 점점 더 중요해져 양극화 현상도 심화될 전망이다. 따라서 입지가 좋고, 차별화된 상품 구성을 갖춘 오피스텔이 경쟁력을 확보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종수 기자 jslee0505@kidd.co.kr
Copyright ⓒ 산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아라 사업자번호 : 113-86-70903통신판매 : 서울 구로-1499

㈜산업마케팅 사업자번호 : 113-81-39299통신판매 : 서울 구로-0421

㈜산업일보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 00317

서울시 구로구 경인로 53길 15 중앙유통단지 업무 A동 7층

고객센터 1588-0914

팩스 : 02-2616-6005

이메일 : cs@daara.co.kr

상담시간 : 오전 9시~오후 6시

대통령표창